충남교육청, 지능형 수학실 구축

G스타저널 승인 2022.03.31 21:46 의견 0
X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학생들의 참여 중심 수학학습과 탐구 활동을 돕기 위한 '충남 지능형 수학실 구축 지원 사업'을 전국 최초로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능형 수학실이란 학생의 흥미·수준·필요에 따라 지능정보기술을 활용해 개인별 맞춤형 수업과 창의적 탐구가 가능한 수학 교실을 말하며 교육청에서는 올해 4월 도내 초·중·고등학교 중 사업 희망교의 신청을 받아 적합성·타당성 평가를 거쳐 10개교를 선정하고 교당 3천만 원을 지원한다.

교실 구축 시 설계단계부터 교내협의체를 구성해 교육공동체의 요구사항을 반영한 사용자 중심의 참여 설계가 이뤄지며 교실 내부에는 첨단수업이 가능하도록 관련 기자재를 충분히 확충할 예정이다.

'충남 지능형 수학실 구축사업'은 2024년까지 매년 확대할 계획이며 사업을 통해 학생 협력형 학습과 개별학습이 가능한 가변형 공간을 구축하고 다양한 형태의 학생 참여 수업을 운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지철 교육감은 "4차산업혁명 시대 지능정보기술을 활용한 맞춤형 수학교육을 통해 학생들의 학습결손을 예방하고 융합적 사고력을 갖춘 미래인재로 자라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G스타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