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K-water, 시민에 안전하고 건강한 수돗물 공급 '총력'

G스타저널 승인 2022.03.04 22:01 의견 0
X

정읍시가 시민들의 물 복지실현과 누수 저감을 통한 상수도 경영개선을 목표로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와 K-water 정읍 수도센터는 2019년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와 2020년 수돗물 유충 발생 등을 계기로 시민들에게 더 깨끗하고 맑은 물을 공급하기 위해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은 상동, 수성동, 연지동 등 정읍시 주요 지역에 매설된 20년 이상 노후화된 상수관로 21.3㎞를 교체하는 사업이다.

총 246억이 투입되며 2024년 정비 완료를 목표로 추진된다.

올해 상반기에는 장명 배수지에서 공급되는 상동, 장명동 지역 등에 매설된 8.7㎞의 노후 상수관로를 교체할 계획이다.

또 하반기부터는 마곡 배수지에서 공급되는 수성동, 연지동 지역 등에 매설된 12.6㎞의 노후 상수관로 교체 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들 지역은 과거 상수도에 대한 재투자 여력이 없었기 때문에 시설 노후화, 생산비 상승, 경영악화로 이어지는 악순환을 겪어 왔으나 이번 사업을 통해 안정적인 물 공급과 더불어 누수량 절감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수돗물 생산비용 절감과 요금 수입 증가를 통해 지방상수도의 경영 수지도 대폭 개선돼 주민들의 가정경제와 정읍시 지방재정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지방상수도의 효율적 사업추진을 위해 주민의 관심과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며 "수돗물에 대한 시민들의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신뢰도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G스타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